HOME > 협회소개 > 설립취지
청년 학생의 생기 넘치는 힘은 어느 시대 어느 나라에서든지, 그 나라의 역사를 추진해 나가는 하나의 큰 힘이 되고 있습니다.
현재 아시아 제국에서는 특히 눈부실 정도라고 생각합니다.일본도 전후 10년 만에 유엔 가입을 하고, 국제 사회의 일원으로 걷기 시작했습니다만, 이 큰 힘을 가진 아시아의 한 국가로서 아시아와 함께 나아가야만 한다 것은 지식인이라면 누구나가 수긍하는 바입니다.
아시아의 미래를 짊어진 아시아 각국의 청년 학생이 상호 이해를 높이고, 친구가 되어 협력하는 것은 향후 일본의 발전을 위해서도 진정으로 필요한 것 입니다.

현재 일본에 있는 아시아 청년 학생은 4,000명에 달하며, 이 사람들에 대한 일본 각 방면의 관심은 갈수록 높아지고 있습니다만, 저희들 또한 다음과 같은 구상과 기획에 따라 이에 기여하고 싶다는 생각으로 재단법인 아시아학생문화협회의 설립을 계획하였습니다. 저희들이 실행하려는 문화 사업의 하나는 아시아 각국의 학술연구자, 유학생과 일본학생이 면학과 공동 생활을 영위하는 기숙사를 중심으로 한 회관을 건설, 운영하는 것이고, 둘째는 각종 문화교류, 학술 협력에 필요한 기획과 실행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이러한 사업을 실행하는데 기본적인 자세는
인간적 화합
종교, 사상, 문화, 사회체제의 상이함을 존중하면서, 공동 생활을 통해 상호 이해를 높이고, 전 인간적 화합을 도모한다.
호혜협력

상호 협력하여 함께 학업 하면서 장래에 도달할 과학, 기술, 문화, 경제 교류의 기초를 구축한다.
요컨대, 회관은 아시아 학술연구자, 유학생과 일본 청년학생이 건강하고 진지한 민족 가정적인 분위기에서 공동생활을 실천하여 상호이해를 높이고 우애의 교류를 배양하는 기숙인 동시에 그에 필요한 제반 기획, 각종 문화활동의 센터입니다.
그 운영에 있어서는 인간적 친애를 전제로 하여 학술 연구자 유학생의 고민인 어학 교류, 특히 일본어 습득, 생활 양식의 상호이해, 절실한 요구인 학문 기술의 학습 지원 및 졸업 후 일본학술기관, 기업체, 각종단체와의 연락 제휴에 힘쓸 생각입니다.
또한 폭넓게 각국의 친구를 요청하고, 이 취지에 찬성하는 아시아 이외의 학술 연구자, 유학생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아시아학생문화협회는 장래 틀림없이 일본과 아시아의 상호발전 나아가서는 세계평화에 공헌할 것이라고 믿습니다. 그렇지만 이 사업은 국내외의 광범위한 협력이 있어야만 비로소 실현되는 것이기 때문에, 부디 이 취지에 찬성해주셔서 열의가 담긴 지원과 편달을 부탁 드리는 바입니다.



― 1957년(쇼와32년) 재단법인아시아학생문화협회 원문 ―